기사모음2009.09.12 16:46

리투아니아 수도 빌뉴스의 구시가지에 위치한 안나 성당을 따라 위로 올라가면 강 건너편에 이색 집 한 채가 눈길을 끈다. 삼면의 벽이 모두 그림으로 가득 차 있어 이 지역의 특성을 엿볼 수 있게 한다. 이 지역은 예술인들이 많이 사는 곳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 쪽 벽면을 장식하고 있는 인어 그림과 강변에 세워진 인어 조각상을 보면서 예술인들은 왜 인어를 좋아할까라는 의문이 든다.

* 관련글:
폴란드 바르샤바 인어가 검과 방패를 든 까닭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