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09. 5. 19. 08:29

사용자 삽입 이미지
최근 인터넷에는 팝뉴스의 "동양인 인종 차별 디카?"라는 글과 사진이 화제를 모우고 있다. 사람의 미소나 눈 깜박임 등을 읽을 수 있는 인공기능을 갖추고 있는 디지털 카메라 피사체가 동양인의 좁은 눈을 "눈을 감았다"는 것으로 간주하고 있다. 이는 서양인 등의 큰 눈을 기준으로 삼은 것이라며 카메라가 동양인을 차별하는 것이라고 일부에서는 항변하고 있다는 소식이다.

이른바 큰 눈을 가진 백인들 사이에 살고 있는 조그만하고 좁은 눈의 동양인으로서 몇 자 적어본다. 한국에 살 때 백인이 옆으로 지나가면 한국인들이 "저기 코쟁이가 간다!"라며 말하는 것을 종종 들은 적이 있다. 이는 코가 크다는 뜻에서 서양인을 놀림조로 이르는 말이다.

그렇다면 서양인들은 동양인을 놀림조로 어떻에 부를까?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그 중 하나가 바로 "좁은 눈"이다. 서양인 아이들이나 청소년들 옆으로 지나갈 때 "저기 좁은 눈이 간다!"라는 말을 듣는다. 언젠가 아이들이 그렇게 말하기에 현지어로 인사하니까 오히려 쑥스러워하는 표정을 본 적이 있다. 하지만 대개 아무런 반응 없이 그냥 지나간다. 어느 때는 "좁은 눈 덕분에 너희들보다 더 멀리 볼 수가 있지!"라고 속으로 웃어보기도 한다.

언젠가 한 친구가 동양인이 왜 좁은 눈을 가지고 있는 지 나름대로 분석했다. 동양인이 어릴 때부터 젓가락으로 작은 쌀 한 톨씩을 잡으려고 눈을 찌푸린다. 그래서 이를 반복하다보니 눈이 작고 세로로 좁아지게 된 것이다.

이 말을 듣자, "그렇다면 서양인은 어릴 때부터 둥근 감자를 많이 먹어서 눈이 둥글고 큰 것이 되었구나!"라고 응답했다. 우스개 소리로 결국은 쌀이냐 감자이냐 따라서 눈의 크기가 정해졌으니 "좁은 눈", "코쟁이"라고 서로 놀리지 말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다행히 7살 딸아이 요가일래는 엄마를 닮아서 눈이 둥글고 크다. 어느 날 이 이야기를 전해들은 요가일래는 이렇게 말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빠, 이제부터 밥 대신 감자를 많이 먹어야 돼! 알았지?"
 
* 최근글: 김치에 정말 좋은 한국냄새가 나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눈이 작은것보다는 큰 것이 그래도 예쁜듯합니다.
    요가일래가 엄마눈을 닮았군요. ^^*

    2009.05.19 08:50 [ ADDR : EDIT/ DEL : REPLY ]
  2. Sun'A

    젓가락 그부분에서 웃겨서 웃음이 터졌어요~ㅋㅋㅋ
    요가일래는 눈이 이뻐서 걱정없어요~ㅎ
    글 잘봤습니다..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2009.05.19 09:53 [ ADDR : EDIT/ DEL : REPLY ]
  3. veronicat

    you have a beautiful child. 나중에 딸 낳으면 꼭 저렇게 생겼으면 좋겠어요. 대체적인 스케치는 미국 사람인 아빠한테 오구.. 그대신 눈이랑 머리는 어쩔 수 없는 저의 우성인자를 받겠죠??

    2009.05.19 12:28 [ ADDR : EDIT/ DEL : REPLY ]
  4. 권수경

    ㅎㅎ 참말로 젓가락 차이일까요?
    덕분에 한참 웃었어요 )^o^( 요가이래 얼굴이 눈에 선해요 (^_-)

    2011.02.12 17:03 [ ADDR : EDIT/ DEL : REPLY ]
  5. 지나가다

    우스개 소리로 하신거라 진지한 댓글을 달기가 뭣하지만...

    눈의 형태야 100% 유전적인 영향이겠죠...
    하지만 그 눈에 대한 평가는 시대의 영향을 받는 것 같습니다.

    고전적인 관상학에서는 가는 눈을 가진 사람이 귀하게 되고 관운이 있다고
    평가를 하고 둥근눈은 헤프고 천한 눈이라고 했는데... 이는 몽골계열 즉
    북방계열이 지배계층을 점유하고 있어서라는 주장이 그럴 듯 하더군요...

    하지만 어느덧 시대가 바뀌어서 백인들의 문화가 전지구적으로 지배문화로
    자리를 잡으면서 한국인들 사이에서도 쌍거플의 둥근눈이 선망의 대상으로
    자리를 잡았구요...

    한국인의 얼굴이 미녀미남으로 자리를 잡으려면 국력을 키우는 방법이 최고인
    것 같습니다...^^;
    최근의 한류열풍으로 인하여 아시아인들 사이에서는 한국형 얼굴이 부각되고
    있는 것을 보더라도 그러한 것 같습니다.

    각설하고...
    따님이 넘 이뽀요... 나중에 아까워서 시집을 어떻게 보내실런지 걱정이 됩니다...ㅎㅎ

    2011.09.28 19:24 [ ADDR : EDIT/ DEL : REPLY ]
  6. 모놈

    따님이 예쁘네요
    늘 행복하시기를 바랍니다
    한국은 날씨가 쌀쌀해지기 시작했는데

    초유스님 계시는 곳은 한국보다 더 고위도 지역이라 지금 무척 추운지 궁금하네요

    2011.09.30 22:13 [ ADDR : EDIT/ DEL : REPLY ]
    • 감사합니다. 지금 오후 4시 17분 바깥온도는 15도네요. 창문 밖에는 단풍이 햇살을 받아 더욱 빛나고 있어요.

      2011.09.30 22:18 신고 [ ADDR : EDIT/ DEL ]